2013. 1. 5. 22:10

한비자의 충언 : 권력을 나눠갖는 것의 위험함


● 인용


왕랑과 조보는 천하의 말 잘부리는 자이다.

그러나 왕량으로 하여금 왼쪽 고삐를 잡고서 말을 꾸짖게 하고 또 조보로 하여금 오른쪽 고삐를 잡고서 채찍질을 하게 한다면 말이 십리도 갈 수 없으니 그 이유는 말부리는 것을 함께 하기 때문이다.


전련과 성규는 천하의 거문고를 잘 타는 자이다. 그러나 전련이 위를 퉁기고 성규가 아래를 누른다면 곡을 이룰 수 없으니 이 역시 함께 거문고를 타려 하기 때문이다.


이처럼 왕량이나 조보의 신과 같은 솜씨로도 고삐를 함께 잡고 부리면 말을 가게 할 수 없다.

군주가 어찌 신하와 권력을 함께 가지고 다스릴 수 있겠는가.

전련과 성규의 뛰어난 거문고 솜씨로도 거문고를 함께 타면 곡을 이룰 수 없다.

군주가 또 어찌 신하와 위세를 함께 가지고 공적을 이룰 수 있겠는가.


- 외저설  - 






● 생각


한비자는 군주가 신하와 권력을 나눠 갖는 것에 대해서는 여러 차례 경고하고 있다.

물론 오늘날처럼 급변하는 경영환경 하에서 CEO가 모든 업무를 다 처리하고 권한을 행사해야만 한다는 것은 시대착오적인 주장일 수 있다.


하지만 적어도 '본질적인 권한'(인사권, 상벌권)에 대해서만큼은 어설픈 권력분산 실험을 했다가 낭패를 당하는 CEO들을 본 적이 있는 필자로서는, 한비자의 이러한 주장에 고개가 끄덕여진다.







Posted by ETHOS 조우성변호사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2013. 1. 5. 21:47

한비자의 충언 : 군주가 권력을 상실하는 5가지 요인


● 인용


군주가 권력을 상실하는 데는 크게 다섯가지 요인이 있다.


첫째, 신하가 군주의 눈과 귀를 가리는 것이다. 

둘째, 신하가 나라의 재정을 장악하는 것이다.

셋째, 신하된 자가 군주의 허락 없이 마음대로 명령을 내리는 것

넷째, 신하가 마음대로 상벌권을 행사하는 것

다섯째, 신하가 개인적으로 작당하는 것이다.


신하가 군주의 눈과 귀를 가리면 군주는 그 지위를 잃게 되고,

신하가 나라의 재정을 장악하면 군주는 은덕을 베풀 수 없게 되며

신하가 마음대로 명령을 내리고 상벌권을 행사하면 군주는 행정의 통제력을 잃게 되고.

신하가 사적으로 패거리를 이루면 군주는 자신을 편들 무리를 잃을 것이다.

이러한 것들은 군주 한 사람만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것으로, 신하된 자가 잡아서는 안된다.

- 주도 - 





● 생각


나라의 군주 뿐만이 아니라 

기업을 운영하는 CEO에게도 바로 적용되는 내용들이 아닌가 생각됩니다.


권한을 잡는 것 못지 않게, 이를 유지하는 것은 참으로 쉽지 않은 일입니다.






Posted by ETHOS 조우성변호사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2013. 1. 5. 02:02


한비자의 충언 : 부하의 말과 실천이 일치하는지를 따져라.

● 인용

군주가 신하의 잘못을 막으려면 말과 실천이 일치하는지의 여부를 조사해야 한다.

즉, 신하가 뭔가를 입안하여 의견을 말하면 그 의견에 따라 직무를 주고 그에 대한 성과를 적어 올리도록 한다.  이 때, 말한 것과 결과가 같으면 상을 주고 그렇지 않으면 벌을 내린다.

이것은 성과의 적고 많음에 상관없이 말과 실천이 다르기 때문에 벌하는 것이다.

- 주도편 중에서 -  






● 생각


한비자는 신하가 '했던 말' 보다 '더 큰 성과'를 낸 경우에도 칭찬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벌을 주라고 한다. 난 처음에는 이 말이 이해가 잘 안됐다. 오히려 초과달성 했는데, 왜 벌을 주라는 건지. 하지만 곰곰히 생각해 보니 한비자가 우려하는 바가 무엇인지 이해할 수 있었다. 만약 신하의 초과달성에 대해 군주가 상을 내리기 시작하면, 신하들은 '적게' 말하고 '많이' 이루는 풍토를 조성할 것이다. 결국 이는 기강을 흐뜨리고 전체적인 효율도 떨어지게 할 것이다.


자신이 내뱉은 말에 대해서는 그에 맞는 책임을 지게 하는 것.

이것이야 말로 신하들의 립 서비스를 근본적으로 차단하면서, 책임정치를 구현하는 첫 걸음이 될 것이다.

이는 정치 뿐만 아니라 기업 운영에도 그대로 적용될 수 있으리라.






Posted by ETHOS 조우성변호사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