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CEO의 절박한 마음

나를 세우는 ETHOS/self-improvement

by 조우성변호사 2013. 3. 31. 02:04

본문

오늘 만났던 어느 CEO.


올 매출액이 500억 정도인데, 이런 말씀을 하시더군요.


"사업 초창기에 법인계좌 잔고가 250만 원까지 내려간 적이 있었어요. 누구한테 말도 못하고. 정말 이를 악물고 버텼습니다. 사람들은 지금의 상황만 보지만 그 때는 정말 눈앞이 캄캄하더군요.


망망대해에서 다음 발걸음을 어떻게 디뎌야 할 지 모르는 상황에서 마치 거북이 한마리가 등을 받쳐줘서 다음 발을 내딛고, 그 다음에 또 고민하는데 거북이 한마리가 등을 받쳐줘서 그 다음 발을 내디디는 그런 심정이었습니다"


통장잔고 1,000만 원 미만으로 남으신 CEO 분들.


힘 내십시오!!!!"


태그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

  • 프로필 사진
    2013.09.21 14:39
    제로 아니면 마이너스 인 사람은 어찌하남요? 물론 여기까지 오기전에 취했어야 하지만 ...이미 마련함을 넘어 어리석음에 까지 사람에게는 어떤 따끔한 말로 재기하게 할 수 있는지요?